탈시설

버텅이런일을 해요

탈시설

  • 자립생활 이념의 배경인
    탈시설화 · 탈의료화의 등장
  • 스스로 돕는
    동료상담의 중요성 대두
  • 소비자 주권의식
    대두 중 하나

장애인 보호 모델의 전형적인 패턴이었던 시설 수용으로부터의 지역사회 생활권의 접근이다.
탈시설화의 경향은 장애의 종류와 정도에 상관없이 발생했다.
장애인의 전통적 시설보호를 반대하고 요보호 장애인들의 새로운 보호모형으로서 지역사회생활을 강조하고 있는데, 사회복지시설 격리수용 방식으로 인한 시설 병 등의 부작용들이 발생하기에 지역사회 요 보호 장애인들이 지역사회 속에서 생활 유지를 할 수 있게끔 하자는 것이다. 장애인들의 시설입소를 예방하고 시설 입소 장애인들을 지역사회로 복귀시키고 인간의 권리를 지키며 원할 때는 언제든지 정상적으로 지역사회생활을 장애인이 누릴 수 있도록 하자는 것이다.
장애인을 시설에 수용하는 것에서 탈피하여 지역사회에 거주하게 하고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자는 것. 수용시설은 원래 수용된 장애인들에게 보다 전문적이고 질적으로 우수한 서비스를 제공하여 지역사회로 복귀하는 것이 기본 취지였으나, 수용시설의 대부분이 지역사회인과 접촉이 거의 없는 외곽지역에 위치하여 사회적으로 폐쇄적이어서 물리적 · 사회적 환경이 장애인들의 재활에 부적절하다는 평가를 받아 왔다. 정상화의 원리가 강조되면서 탈시설화 운동이 전개되었다.